11월적 한국향 스테인리스 오퍼가 건별로 제시됐던 가운데 공급 불안 우려 영향으로 계약에 나선 업체들이 상당수인 것으로 확인됐다.  

유료회원 전용기사

본 기사는 유료회원 전용기사 입니다.
기사전문을 보시려면 유료회원에 가입하셔야 합니다.

유료회원 로그인
스틸데일리 STS / 특수강 담당 손연오 기자 입니다
저작권자 © 스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관련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