시장 내 공급 불안 우려감이 좀처럼 가라앉지 않고, 판매단가가 빠른 속도로 올라가기 시작하면서 포스코가 다시 한 번 공급에 문제가 없을 것임을 강조했다.  

유료회원 전용기사

본 기사는 유료회원 전용기사 입니다.
기사전문을 보시려면 유료회원에 가입하셔야 합니다.

유료회원 로그인
스틸데일리 STS / 특수강 담당 손연오 기자 입니다
저작권자 © 스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관련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