- 성수기 진입 앞두고 시황 개선 기대감 ‘솔솔’ 
- 강관 제조 업계, 9월 제품 판매 가격 현실화  

이번 주 강관 시장은 포스코 포항제철소 태풍 피해로 업계 관계자들은 일제히 포스코를 주목했다. 포항제철소 열연 2공장의 정상화 시기를 놓고 정부 측은 “6개월 이상”, 포항제철소 측은 “3개월”을 예상하는 등 정부와 포스코 간 서로 엇갈린 전망을 내놓았다는 점도 시장의 혼란을 초래했다.

유료회원 전용기사

본 기사는 유료회원 전용기사 입니다.
기사전문을 보시려면 유료회원에 가입하셔야 합니다.

유료회원 로그인
스틸데일리 이명화 기자 입니다
저작권자 © 스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관련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