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풍 힌남노가 포항을 휩쓴 가운데 포스코 스테인리스 부문은 사상 초유의 가동 중단 사태를 맞이했다. 제강과 열연 공장 화재 사고와 열연과 냉연 등 주요 공장의 침수 피해로 가동이 멈춘 상태다. 

유료회원 전용기사

본 기사는 유료회원 전용기사 입니다.
기사전문을 보시려면 유료회원에 가입하셔야 합니다.

유료회원 로그인
스틸데일리 STS / 특수강 담당 손연오 기자 입니다
저작권자 © 스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관련기사